한화데이즈 :: 물을 무서워 하던 반려견의 '강아지 수영장' 방문기!
  • 서울세계불꽃축제
  • 한화클래식
  • 한화채용 정복기
  • 한화태양광
  • 직장생활
  • 한화소식 모아보기



폭염주의보 연속이었던 올해 여름 유난히 더욱더 무더웠던 기억만 가득한데요. 저의 가족 웰시코기 마로리는 이중모 털 때문에 2~3배 더 더운 여름을 보냈답니다. 집에서 하루 종일 에어컨 쐬며 쉬는 것도 좋겠지만 그랬더니 체중조절에 실패! 허리가 길고 다리 짧은 체형의 특성상 비만은 ‘건강의 적’이라서 갑자기 엄청 걱정되기 시작했어요. 그렇다고 한 여름에 수시로 산책을 할 수 도 없고, 고민하다가 강아지 수영장으로 ‘개캉스’를 다녀왔습니다. 반려견과 함께 '수영장'에 다녀온 이야기, 지금부터 시작할게요. 









강아지의 체온은 사람보다 2도 더 높은 38.5도라고 해요. 그런데 강아지는 사람처럼 발바닥에서만 땀이 나오고, 몸에서는 땀샘으로 열을 배출하지 못하기 때문에 더욱 더위에 약하답니다. 사람도 날씨가 너무 더우면 힘들고 몸이 아프기까지 한데, 이런 강아지들에게는 더욱 힘들 수밖에 없겠죠? 여름에는 반려견들이 열사병에 걸리는 경우도 많기 때문에, 특별히 가족들의 관심이 필요해요. 그래서 저도 마로리와 함께 더위를 피해 바캉스를 떠날 생각을 한 것이죠. 어느덧 제법 선선해진 날씨 때문에 실외 수영장은 좀 꺼려진다면, 강아지를 위한 실내 수영장 혹은 온수가 나오는 실내 수영장도 있어요. 이런 곳에서라면 날씨에 관계 없이 강아지와 시간을 보내기도 좋겠죠? 








대부분의 해수욕장이나 계곡은 반려동물 출입금지이죠. 그러다 보니 항상 아쉬웠는데, 최근에 우리나라에도 강아지 수영장이 여러 곳 생겼답니다. 강아지 수영장을 찾는 이들은 모두가 반려견을 사랑하는 사람들이겠죠? 그러다보니 다른 사람 눈치 볼 필요 없이 모여서 함께 시간을 보낼 수 있기 좋아서 저는 마로리와 함께 자주 찾아가는 편이에요. 





강아지 수영장 방문이 처음이라면, 사전에 강아지 전용 구명조끼를 준비하는 게 좋아요. 단미된, 즉 꼬리가 없는 강아지의 경우 물에 빠지는 경우가 종종 있어요. 또 물 자체에 공포심을 가져서 수영을 전혀 하지 못하는 경우도 있고요. 이런 경우를 대비해 구명조끼를 입혀놓으면 여러모로 좋겠죠? 








사실 마로리도 처음부터 수영을 즐겨 하지는 않았답니다. 마로리를 위해서 함께 더위를 피하기 위해 찾아간 강아지 수영장인데, 처음에는 물을 많이 무서워하더라고요. 알고 보니 대부분의 강아지들은 목욕에 대한 기억과 공포심 때문에 수영을 처음 할 때에는 어려움을 겪는다고 해요. 본능적으로 헤엄을 칠 때까지 두는 것도 방법일 수 있지만, 저는 놀이 방식으로 수영을 조금 더 즐겁게 알려줬답니다.





강아지 장난감을 물에 띄워서 재미를 주려고도 했고요. 제가 물 속에서 춥다고 일찍 나가버리면 조금 물, 수영에 흥미를 가지기 시작한 마로리가 또 금방 흥미를 잃을까 봐 ‘어부바지’도 장만했어요. 오랜 시간 강아지 수영장에서 수영을 가르쳐줄 때 정말 유용하게 사용했답니다! 





마로리에게는 구명조끼를 입히고 목줄을 매줬어요. 제가 수영장에 어부바지를 입고 먼저 들어가서 목줄을 살살 당기면서 천천히 수영하는 법을 알려줬답니다. 그 결과! 구명조끼와 목줄만 있다면 어디서든 걱정 없이 수영할 수 있는 모습으로 변신! 마로리가 드디어 수영에 대한 즐거움을 배운 거 같아서 굉장히 뿌듯하더라고요. 더운 여름에 매번 ‘헉헉’ 거리는 게 안쓰러웠는데, 수영장에서 시원하게 즐기는 것을 보니 이게 바로 또 하나의 행복이구나 싶었답니다. 





말이 통하지 않는 가족인 반려견. 그렇기 때문에 무엇을 원하는 지, 무엇을 힘들어 하는 지 항상 주의 깊게 관찰하고 신경 써야 하는데요. 때로는 힘들게 느껴질 때도 있지만, 개캉스를 함께 떠나서 결국 수영을 배우고 즐기는 모습까지 보고 나니 그런 힘듦은 싹 잊어버릴 수 있었어요. 그리고 다시 한 번 생각하게 되었답니다. 내게 ‘마로리’가 얼마나 소중한 가족이고, 또 나를 얼마나 행복하게 해주는 존재인지. 그리고 어렵고 힘들다고, 번거로울 것 같다고 포기하기 보다 ‘함께 노력하면’ 뭐든 해낼 수 있다는 것까지요. 





나를 행복하게 하고 움직이게 하는 불꽃은 멀리 있지 않더라고요. 마로리는 아직 다이빙까지는 도전하지 못했지만, 올해 여름처럼 열심히 노력한다면 아마 다음 여름에는 강아지 수영장에서 다이빙 점프하는 마로리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것 같아요! 어느덧 제법 선선해진 날씨 때문에 실외 수영장은 좀 꺼려진다면, 강아지를 위한 실내 수영장 혹은 온수가 나오는 실내 수영장도 있어요. 이런 곳에서라면 날씨에 관계 없이 강아지와 시간을 보내기도 좋겠죠? 반려견 가족이라면 새로운 경험도 하고 교감을 할 수 있는 ‘강아지 수영장 방문’ 꼭 한번쯤 해보시길 바라요! 



■ 어반도그

- 주소: 서울 서초구 효령로 335

- 홈페이지: http://urbandog.co.kr/


■ 힐링DOG파크

- 주소: 경기 용인시 처인구 이동면 백옥대로 226

- 홈페이지: http://healingdogpark.eplusmobile.kr/



* 애견/반려견 카페에서 함께 수영장을 운영하는 경우가 많으니
  가까운 곳에 '강아지 수영장' 혹은 '수영장 보유 카페'가 있는 지 검색해보시길 추천해요! 






* 이 컨텐츠의 모든 저작권은 한화그룹 공식 블로그 한화데이즈에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쓰기

※ 블로그 운영정책에 의거, 포스트 주제와 맞지 않는 댓글(트랙백 포함)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단으로 가기

티스토리 툴바